100년 전 어린이들의 고달픈 삶

2018년 9월 23일 FASTER 8

신문을 베개 삼아 계단에서 쪽잠을 청하는 신문 파는 아이 제분소에서 일하던 11살 소년 에드먼드 뉴섬은 기계가 떨어져 발이 뭉개지고 회전하는 기계에 손이 들어가 손가락 2개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