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에 대한 여자의 심리

 

남자에 대한 여자의 심리라고 합니다.

– 잠들기 전에 잘 자라고 말을 하며 보내준 하트에 기뻐하며,

아침에 눈을 뜨자마자 와 있는 카톡에 행복해한다.

– 몸이 안 좋아서 아프다고 말을 했을 때

말만 하기보다는 직접 나를 보러 와주었으면 한다.

 

 

– 말만 번지르한 남자보다는 무심한 것 같아도 뒤에서 챙겨주는 남자가 좋다.

– 나랑 단 둘이 있을 때는 나를 그렇게 못살게 굴고 구박을 하지만다른 곳에 가서는 그렇게 내 자랑을 하고 다니는 남자에게서 사랑을 느낀다고 한다.

– 오랜 기간 만났다고 해서 너무 편하게 대해주는 남자보다는

가끔씩 설렘을 주는 남자가 좋다.

 

– 잘난 척, 있는 척 허세를 부리는 남자보다는

자신을 굽힐 줄 알고 거만하지 않는 모습을 보이는 남자에게 관심이 간다.

– 여자의 환심을 사기 위해서 양껏 포장을 하는 남자보다는

없는 모습일지라도 진실한 모습으로 다가오는 남자에게 매력을 느낀다.

– 여자가 화가 났다고 해서 같이 화를 내지 않고, 갖은 애교로 풀어주려고 하는 남자를 좋아한다.

 

 

– 값비싼 선물보다는 정성과 진심이 담긴 남자의 손편지에 감동한다.

– 지키지 못할 약속을 일삼는 남자는 싫어한다.

– 남자인 친구들을 편하게 만나라고 ‘자기는 괜찮다며’ 애써 말을 하지만

그렇게 말을 하는 와중에도 조금씩 질투심을 보이는 남자를 보며 사랑을 느낀다.

 

 

– 여자들은 약삭빠르고 계산을 잘하는 꼬리 달린 구미호라고 생각하지만 실제로는 매우 단순하다.

– 여자들은 사랑하는 사람의 마음을 확인해 보고 싶어서 일부러 다른 남자의 이야기를 꺼내고는 한다.

– 여자들은 자신을 사랑하고 있다는 것을 직접적으로 표현해주는 남자를 좋아하며,

사랑받고 있음을 느끼게 해주는 남자에게 빠져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