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이 힘들 때 좋은 사랑 글귀


좋은 사랑 글귀 사랑이 힘들 때라고 합니다.

사랑 글귀라는 범주에 들어가지만 그 유명한 혜민스님이 하신 말씀이라고 하네요.

내가 좋아한다고 고백을 한 그 사람이 “나도 당신이 좋아요”라고 하면 가장 좋겠죠?

하지만 사랑이 힘들고 어렵게 느껴지는 이유는 자신이 원하는 대로 진행이 되지 않기 때문일 겁니다.

그런 순간들에 너무 힘이 들고 괴로워하고 있는 사람들을 위해서

혜민 스님이 좋은 말씀을 해주셨습니다.

될 인연은 그렇게 힘들게 몸부림치고 발버둥 치지 않아도 이루어진다고 합니다.

만약, 사랑이 자신을 힘들고 아프게 하고 있다면 또 그런 인연을 만나고 있다면

그냥 놓아주는 게 좋다고 합니다.

사랑은 행복과 동일한 선상에 있는 말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런데 사랑을 하고 있으면서 행복하지 않다면, 그것을 사랑이라고 말할 수 있을까요

그것은 자신이 가지지 못한 것에 대한 집착의 또 다른 이름이지 않을까요

모두들 행복한 사랑 하길 바라겠습니다.

Be the first to comment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