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친구 심쿵 포인트 여자 가설 레일 때


여자 가설 레일 때라고 합니다.

첫 번째 늦은 밤늦게까지 놀고 있는 여자 친구를 걱정해주며

일찍 들어가라고 전화해줄 때, 여자들은 남자가 걱정해주는 모습에 설렌다고 합니다.

혹은, 집에 혼자서 택시를 타고 가면 큰일 날 수도 있으니 “어디야?” 하고 물어보고는 태우러 가는 것도 좋다고 하네요.

두 번째 몹시 추우 날 아침, 문자나 전화를 해줘서 따뜻하게 입고 가라고 말해 줄 때라고 합니다.

이런 사소한 부분들에서의 배려가 ‘이 남자 나를 이렇게 많이 생각하는구나’ 하는 느낌을 준다네요.

세 번째 대중교통을 이용하는데(버스, 지하철) 사람들이 매우 많이 붐 빌 때

이리 치이고 저리 치일 수 있는 상황에서 여자의 등 뒤에서 여자를 안전하게 보호해줄 때라고 합니다.

네 번째 데이트 상황 시에 활용할 수 있는 재미있는 배려인데요.

식사를 끝내고 여자에게 “”잘 먹었다, 오늘은 네가 계산해”하고 말을 해놓고서는

계산을 하러 나갈 때는 남자가 먼저 계산을 해줄 때라고 합니다.

다섯 번째 별 것 아닌 것 같지만, 남자의 힘을 보일 수 있는 부분인데요.

여자가 음료수나 통조림 등의 뚜껑을 못 따서 낑낑거리고 있을 때

말없이 이 다가와서 아무렇지 않게 뚜껑을 따주고 시크하게 돌아설 때라고 하네요.

여섯 번째 이것 역시 남자에게서 보호받는 싶은 여자의 보호본능을 자극하는 부분입니다.

높은 곳에 있는 물건을 꺼내려고 하고 있을 때 키가 안 닿아서 어떻게 해야 하나 안절부절못하고 있는 상황에서

남자가 다가와서 물건을 꺼내 줄 때라고 합니다.

Be the first to comment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