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 인어가 잠든 집

인어가 잠든 집

지금 이 아이의 가슴에 칼을 꽂는다면,

그래서 아이의 심장이 멈춘다면, 딸을 죽인 사람은 저입니까?

‘인간이란 무엇이며 삶과 죽음, 사랑의 정의는 무엇인가’라는 난제에

도전한 히가시노 게이고의 휴먼 미스터리 『인어가 잠든 집』.

히가시노 게이고의 작가 데뷔 30주년을 기념해 2015년에 발표된

이 작품은 어느 날 갑자기 사랑하는 딸에게 닥친 뇌사라는 비극에 직면한 부부가

겪는 가혹한 운명과 불가피한 선택, 그리고 충격과 감동의 결말을 그리고 있다.

딸 미즈호의 초등학교 입학을 앞두고 그때까지 이혼을 잠시 미루기로

IT 기업 하리마 테크를 운영하는 가즈마사와 그의 아내 가오루코.

어느 날 딸이 수영장에서 물에 빠져 의식불명 상태가 되고, 의사는

사실상의 뇌사를 선언한 후 조심스럽게 장기 기증 의사를 타진한다.

미즈호와 마지막 작별 인사를 나누기 위해 온 가족이 병실을 찾고, 부부는

함께 미즈호의 손을 잡는다. 그 순간 부부가 동시에 미즈호의 손이 움찔한 것처럼 느낀다.

그 후 가오루코가 장기 기증을 거부하고 미즈호를 집에서 돌보겠다고 선언하고,

부부는 이혼 결정을 번복한 채 미즈호의 연명 치료에 들어간다.

한편 가즈마사는 브레인 머신 인터페이스(BMI) 기술, 즉 뇌나 경추가

손상되어 몸을 가눌 수 없는 환자로 하여금 뇌에서 보내는 신호로 몸을

움직일 수 있게 하는 기술을 자신의 딸에게 적용하기 위해

기술의 개발자인 호시노를 자신의 집으로 보낸다.

호시노의 도움으로 수술을 받은 미즈호는 자기 자극 장치를 몸에 연결해

의식이 없는 상태에서 팔다리를 움직이기에 이르고, 잠자는 듯 여전히

아름답기만 한 딸을 향한 가오루코의 집착은 점차 도를 넘어서게 된다.

가오루코는 아들 이쿠토의 초등학교 입학식에 미즈호를 휠체어에 앉힌 채 데려가고,

이쿠토는 반 아이들로부터 죽은 누나를 입학식에 데려왔다며 놀림을 받고

생일에 친구를 초대하라는 엄마의 말을 거부하며 친구들이 누나가 죽었다고 한다며 대든다.

그 말에 흥분해서 난동을 부리던 가오루코는 무슨 생각에선지 갑자기

경찰서에 전화해 집에서 누군가 칼을 휘두르고 있다고 신고하는데…….


히가시노 게이고

추리소설 분야에서 특히 인정받고 있는 그는 누구도 상상하지 못한 소재를

자유자재로 변주하는 능력을 가진 탁월한 이야기꾼이다.

그의 작품은 치밀한 구성과 대담한 상상력, 속도감 있는 스토리 전개로

처음부터 끝까지 팽팽한 긴장감을 유지해 독자를 잠시도 방심할 수 없게 만든다.

일본을 대표하는 소설가이자 최고의 베스트셀러 작가가 된 히가시노 게이고는

첫 작품 발표 이후 20년이 조금 넘는 작가 생활 동안 35편이라는

많은 작품들을 써냈음에도 불구하고 늘 새로운 소재, 치밀한 구성과

날카로운 문장으로 매 작품마다 높은 평가를 얻고 있다.

1958년 2월 4일 오사카에서 태어나 오사카 부립대학 전기공학과를 졸업했다.

곧바로 일본 전자회사인 '덴소사'에 입사해 엔지니어로 활동하며 틈틈이

소설을 쓴 특이한 이력을 가지고 있다. 1985년 『방과후』로 제31회 에도가와

란포 상을 수상했고 이를 계기로 전업작가가 되었다. 이공계 출신이라는

그의 특이한 이력은 『게임의 이름은 유괴』에서도 인터넷의 무료메일,

게시판, 불법 휴대전화, FAX, 비디오 카메라 등 하이테크 장비를 이용해

무사히 몸값을 받아내고 유괴를 성공해내는 장면을 사실적으로 묘사하는데 큰 도움이 되었다.

에도가와 란포 상은 그 해의 가장 우수한 추리 작품에 수여되는 상으로 데뷔작이자

수상작인 『방과후』로 화려하게 등단한 그는 일본 내에서 매우 높은 평가를 받는 작가이지만,

유독 한국에서 그 명성과 실력에 맞는 인지도를 쌓지는 못하고 있는 것이 현실이었다.

하지만 1999년 제52회 일본추리작가협회상을 수상한 『비밀』을 계기로 우리 나라

독자들에게도 가까워지게 되었다. 엄마의 영혼이 딸에게 빙의된다는 다소 충격적인 소재를 다루었다.

이 작품은 청순한 이미지로 한국에서도 인기가 높은 히로스에 료코 주연으로 영화화되어

한국에서도 많은 사랑을 받은 바 있다.

그의 소설은 치밀한 구성과 속도감 있는 스토리 전개, 예상치 못한 반전으로

마지막 페이지를 넘길 때까지 독자를 방심할 수 없게 만든다. 또한 빙의나 의료 사고 등

녹록치 않은 소재를 능수능란하게 다루며 당대 첨예한 사회 문제를 수면 위로 끌어올려

추리소설에 국한되지 않은 다양한 소설을 쓰고 있다. 늘 새로운 소재와 치밀한 구성,

생생한 문장으로 매번 높은 평가를 받는 저력 있는 작가인 그는 일본을 대표하는

소설가답게 작품 중 19편이 영화와 드라마로 다시 독자들과 관객들을 만났다….(하략)

[예스24 제공]

[책] 인어가 잠든 집

Be the first to comment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