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의 바람??

아내의 바람??

결혼 5년차인 맹구는 아내 말숙이가 바람을

피운다고 의심했다.

증거를 잡기 위해

맹구는 출장을 간다고 말하고 집을 나섰다

밤늦게 택시를 타고

집으로 온 맹구는 택시기사에게 말했다.

아내의 부정을 증명하는 증인이 돼 주세요.

흔쾌히 허락한 택시 기사와 함께

맹구는 조용히 집으로 돌아와 침실로 들어갔다

침대 이불을 들춘 맹구는 한숨을 쉬었다

한 남자가 말숙이 옆에 누워 있었다.

화가 난 맹구가 옆에 있던 골프채를 집어들었다

말숙이가 맹구를 말리며 말했다.

잠깐!

여보, 이 사람은 좋은 분이에요.

당신이 산 자동차값도 내줬고,

밀린 집세도 이 사람이 냈어요.

맹구는 옆에 서 있던

택시기사에게 물었다.

아저씨, 이런 경우에는 어떻게 해야 합니까?

택시기사가 대답했다.

저분 감기 들기 전에 빨리 이불이나 덮으슈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